치앙마이 한달살기 준비 (짐싸기) 타이틀

안녕하세요, 여러분! :>

드디어 제가 치앙마이로 날아갈 날이 이틀 남았는데요!

이 시점에서 짐싸는 걸 포스팅 해보려고 합니당~!

다른 지역 해외여행시 짐싸기에도 도움이 될 거에요.

심플하게 짐싸기 리스트와 짐싸기 팁을 알려드릴게요.

편하게 보실 수 있게 이미지와 이미지를 볼 수 없는 경우를 대비해서 표로 정리해 드립니당!

@짐싸기 리스트@

짐싸기 리스트 이미지





의류::

속옷

양말

모자

휴대용 가방

벨트

악세사리

향수

여분 신발

잠옷

화장품::

기초화장품

화장품, 화장도구

세안 머리띠

고무줄, 삔

화장솜, 면봉

칫솔, 치약

기타::

고데기

셀카봉

노트북

충전기

마우스

USB

태블릿

이어폰

보조배터리

마스터카드

비자카드

환전한 돈

증명사진

바우처

티켓

상비약

탈취제

휴족시간

우산, 우비

유심

포켓 와이파이

태국::

수건

부채

휴대용 선풍기

물티슈

선글라스

생리대x

수영복

변환기x

면도기




이렇게 짐싸기 리스트를 정리해보았는데요.

저도 짐싸면서 정리해본거라 더 생각나는게 있으면 추가해둘게요 :>

, 여러분 '여권' 챙기세요!!! 멍청히은 ㅠㅠㅠㅠㅠ 여권을 안적었네요 ;<

'증명사진'에 대해 첨언을 하자면, 혹시 여권을 잃어버렸을 때를 대비해서 챙겨가야합니다!

여기서, '태국' 이라고 적혀있는 건 태국만의 짐싸기 팁? 이랄까용!

저도 아직 안가봐서 인터넷을 참고했는데, 다녀온 후에 생각나는 걸 더 첨가하도록 하겠습니다.

우선 태국은 '수건'의 질이 별로 안좋다고 해요 ㅠㅠ 그래서 저는 얇은 수건을 두 장만 들고 가기로 했습니다.

얇아서 공간차지도 얼마 안하는데다 빨래할 때 같이 넣고 빨면 되니까요 :>

그리고 덥기 때문에 '부채'랑' 휴대용 선풍기'를 추가해두었는데, 이건 더운 나라면 모두 해당할 것 같네요!

'선글라스'와 '수영복'도 마찬가지입니다.

휴대용 선풍기는 들고 다녀본 결과 다른 전자기기들 충전하기도 바빠서 충전하기가 너무 귀찮아요 ㅠㅠ

그래서 저는 '부채'를 들고 가려고 합니다!

'물티슈'는 태국에서 생각보다 비싸다는 글을 어디선가 봐서 챙겨가는데, 많이는 안챙기고 그냥 휴대용 물티슈를 챙겼습니다.

'생리대'는 태국가서 사면 돼요!

2년 전 쯤에 태국에 가족여행으로 9박 10일 정도 다녀온 적이 있는데,

(그 때는 남부 지방 푸켓 쪽을 여행했습니다.)

그 때 생리대를 마트에서 보니까 굉장히 저렴하고 질도 좋았던 것으로 기억해요.

'변환기'는 우리나라와 똑같은 전압을 사용하기 때문에 필요하지 않습니다 :>

@짐싸기 팁@

1. 여행용 파우치 이용하기!

여행용 파우치를 이번 여행 짐싸면서 처음 써봤는데, 정말 공간활용이 잘되더라구요.

또한 물품 별로 구분에 둘 수도 있고, 남는 파우치들은 공간차지도 얼마 하지 않아서 들고가서 나중에 짐이 생기면 담는 용도로 쓰려고 들고갑니다.

가격도 그렇게 안 비싸서 하나 장만해두면 괜찮을 거 같아요 ㅎㅎㅎ

2. 속옷은 넉넉하게

물론 여행가서 빨래를 할 수 있지만 더운 나라인 만큼 하루에 한 번 혹은 두 번까지도 속옷을 갈아입을 수 있을 것 같아서

여름 옷이라 옷의 비중이 적은 대신 속옷을 많이 챙겨갑니다!

3. 기내반입가능/위탁가능 물품 숙지하기

빠른 시일내에 컨텐츠로 작성해서 올릴게요!

4. (태국) 길고 얇은 옷 챙기기

사원에 들어갈 때 입을 길고 얇은 옷은 숲속이나 모기가 많은 곳에 갈 때도 유용합니다!

또한, 자외선을 피하기도 좋으니 나시나 반팔 위에 입을 얇은 남방, 가디건을 꼭 챙겨가시길 바래요 :>

다녀오겠습니다!

이 컨텐츠는 아직 부족한 부분이 많은 것 같아 '수정중'으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ㅎㅎㅎ

저는 드디어 내일 출국인데요!

모두 건강하고 재밌는 여행 되시길 바랄게요 :>


+ Recent posts